“강하게 견뎌왔던 고(故) 손정민 씨 아버지가 처음으로 카메라 앞에서 오열했습니다…” (+사진) - Newsforest